아래는 위험 관리기업과 위험관리를 하지 않는 기업의 손익 변동 추이를 도식화 한 것 입니다.
여기서 보실 수 있는 것 처럼 위험 관리를 하지 않는 기업의 경우 손익변동폭이 확대되어 손실인내 한계점을 벗어나는 경우 부도, 파산에 직면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오늘날과 같이 외환자유화에 따라 자본유출입이 증가되고 외환시장의 변동성이 점점 확대되는 환경에서 환위험 관리없이 외화 유출입 활동을 하는 것은 예측할 수 없는 홀짝 게임에 회사의 운명을 거는 것과 같다고 하겠습니다.


헤지를 한 기업의 경우 최악의 경우 환착익만 포기하면 됮지만, 헤지를 하지 않은 기업은 재무위기로 회사 존폐위기를 맞을 수 있습니다. 손실인내한계점에 도달하면 부도, 파산에 이를 수 있습니다.

위의 그림에서 보실 수 있는 것 처럼 환위험 관리의 궁극적인 목표는 환율 변동 위험을 관리하여 안정적인 기업활동을 시현하는 것, 다시 말해 환율변동과 관계없이 기업가치가 언제나 일정하게 유지되도록 하는 것입니다.

환 위험 관리 과정에서 부수적으로 생길 수 있는 환차익은 환위험 관리의 목표가 아니라는 점을 명심할 필요가 있습니다.

컨텐츠 문의
  • 시장조성관리팀 051-662-2619